컴북스 아티클
이벤트의 천재들
ISBN : 9788984991606
지은이 : TOW 이벤트 플래너즈 스쿨
옮긴이 : 최기상·박지광·방규철·이행은
쪽수 : 211 Pages
판형 : 153*224mm
발행일 : 2003년 7월 1일


책 구매
아티클 보기

 

책 소개
올림픽, 월드컵, 박람회, 모터 쇼 등 이벤트는 수없이 많다. 세계적인 또는 대규모의 이벤트는 차치하고라도 이벤트 시장 규모는 매년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이벤트의 강국인 일본의 경우 이벤트 시장은 연간 5조 엔에서 6조 엔으로 추산된다.

이 책의 기획자이기도 한 일본의 TOW사는 연간 500건의 이벤트를 집행하는데 기획하는 양으로 따지면 약 4배 정도, 즉 2000건의 기획서를 작성한다. 업계 1위의 전문회사로서 사원 수나 외주 협력 스태프가 많을 것으로 생각할 수 있지만, 넘버원의 기량을 가진 자랑할만한 인원은 소수에 불과하다. 경쟁사의 뛰어난 인원을 모두 계산한다 해도 수십 명을 넘지 않는다. 인력 부족은 절대적이고 진정한 이벤트 플래너는 희귀하다.

이 책은 일본 최고의 이벤트 전문가들이 직접 강의한 것을 글로 옮긴 것이다. 우리나라의 세계 도자기 엑스포 2001를 연출한 기타모토 마사타케, 일본 내 도시재생·지역발전이라는 거대한 프로젝트를 연출한 모치즈키 케르히코, 무대 연출의 대가 무라카미 유지, 음악 전문가인 핫토리 카츠히사, 그리고 파리의 일본 문화회관 개관기념식의 커미셔너를 맡은 이토 준지, 시세이도 화장품의 기업패션쇼의 연출을 맡은 아키모토 미치히로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이벤트 프로모션 회사인 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의 조현일 사장이 함께했다. 이벤트 최고 전문가들의 생생한 현장 경험! 이 책이 담고 있는 그들의 경험은 어떤 이론보다 강력하다.

이벤트는 점점 많아진다. 알고 나면 이벤트 플래닝은 재미있다. 성공적인 이벤트의 피날레는 감동적이다. 앞으로 전문적인 이벤트 플래너에 대한 수요는 급증할 것이고, 당신이 여기에 관심을 가져야 할 이유도 많다. 이 책에는 그 이유와 방법들이 적혀있다. 취직을 앞둔 대학생, 광고나 프로모션 관련 회사의 신입사원, 이벤트에 관련된 여러 업계에 종사하는 사람들은 이 책을 반드시 읽어라!

200자평
올림픽, 월드컵, 박람회, 모터 쇼 등 이벤트는 수없이 많다. 세계적인 또는 대규모의 이벤트는 차치하고라도 이벤트 시장 규모는 매년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이벤트의 강국인 일본의 경우 이벤트 시장은 연간 5조 엔에서 6조 엔으로 추산된다. 앞으로 전문적인 이벤트 플래너에 대한 수요는 급증할 것이다.

이 책은 일본 최고의 이벤트 전문가들이 직접 강의한 것을 글로 옮긴 것이다. 우리나라의 세계 도자기 엑스포 2001를 연출한 기타모토 마사타케, 일본 내 도시재생·지역발전이라는 거대한 프로젝트를 연출한 모치즈키 케르히코, 무대 연출의 대가 무라카미 유지, 음악 전문가인 핫토리 카츠히사, 그리고 파리의 일본 문화회관 개관기념식의 커미셔너를 맡은 이토 준지, 시세이도 화장품의 기업패션쇼의 연출을 맡은 아키모토 미치히로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이벤트 프로모션 회사인 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의 조현일 사장이 함께했다.

이 책이 담고 있는 이벤트 최고 전문가들의 생생한 현장 경험은 어떤 이론보다 강력하다. 취직을 앞둔 대학생, 광고나 프로모션 관련 회사의 신입사원, 이벤트에 관련된 여러 업계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만하다.

지은이 소개
기타모토 마사타케(北本正武)
프로듀서, (주)컨트리 대표이사, 1956년 동지사(同志社)대학 법학부 졸업, 미도스지 퍼레이드 프로듀서(’85, ’89, ’93, ’97, ’01), 1989 바다와 섬의 박람회․히로시마 종합 프로듀서, 제1회 일본 엑스포 도야마 1992 종합 프로듀서, 1992 세빌리아 만국박람회 국제박람회 일본정부관 종합 프로듀서, 1993 대전 국제 박람회(한국) 일본 정부관 행사 프로듀서, 여행 페어 ’97 종합 프로듀서, 도쿄 에어로 스페이스 2000 프로듀서, 공룡 엑스포 2000 종합 프로듀서, 세계 도자기 엑스포 2001 대한민국 프로듀서, See HANSHIN-AWAJI 캠페인 종합 프로듀서 외 다수, 총무처장관 부속기관 새천년기념행사 테마부회위원, 국토성 水源지역 대책 조언자, 농수성 “Green to rytoom 추진위원회” 위원 등 외 다수

모치즈키 테르히코(望月照彦)
1967년 일본대학 이공학부 건축학과 졸업, 1969년 동 대학원 졸업, 타마대학교 교수, 민간 개발사업자, 고급 두뇌 집단(Think Tank) 업무를 거쳐 현재 타마대학 교수 및 동 대학원 교수 역임 중. 정부기관 위원, 지방자치제 고문, 각 기업 전략 고문으로 역임, 도시 재생․지역 발전 프로젝트 프로듀서로서 활동. 저서로는 <지역의 문화학(町の文化學ーマチノロジー)>, <지역 창조와 산업․문화 정책(地域創造と産業・文化政策)>, <도시 민속학 강좌-전 5권(都市民俗學講座ー全5卷ー)>, <벤처 상인(ベンチャー・マ─チャント)> 등 그 외 다수

무라카미 유지(村上 佑二)
1937년 동경 출생, 1969년 와세다 대학졸업 NHK(일본방송협회)입사 다큐멘터리, 드라마 연출 담당. 2001년 현재 NHK 엔터프라이즈21의 영상 애니메이션사업부 담당 프로듀서(Executive Producer). 주요 작품:대하 드라마 “국도이야기(國盜り物語)편”(1973년), “산하를 태우다(山河燃ゆ)편”(1984년), 단편 드라마 “비고를 아십니까(ビゴーを知っていますか)”(1982년, 국제 애미상 수상), “남자의 숙원(男子の本)”(1981년, 예술제상), “국어 원년 (國語 元年)”(1985년, TV 대상), “세자에몽의 일기:淸左衛門殘日錄”(1993년), 무대 연출 신바시(新橋) 극장에서 2000년 11월 “치에코 날다:智惠子飛ぶ” 등

핫토리 카츠히사(服部克久)
1954년 성혜(成蹊)학원 고등학교 졸업 후 파리 컨셀 바트와르에 유학, 앙리, 샤랑의 클래스에서 화성학(和聲學), 노엘, 가론의 클래스에서 대위법(對位法)을 이수, 1958년 귀국 후 작곡가로 활동. 일본 NTV(日本テレビ)의 <선데이 다크(サンデーダーク)><허니 타임(ハニータイム)>, 후지 TV(フジTV)의 <뮤직 페어(ミュージックフェア)>등 유명 프로그램에서 활동. 주요 작품:1970년 <꽃의 동화(花のメルヘン)>로 레코드 대상 편곡상 수상. 1985년부터 시작한 경음악 앨범 <음악의 밭(音樂 畑)>시리즈는 제15집째를 발간했으며 1990년도의 레코드 대상의 기획상을 수상, TV, 라디오 프로그램의 테마곡, 만화영화, 영화음악, CF 등도 다수 제작.

이토 준지(伊東順二)
1953년 나가사키 출신. 와세다 대학 동 대학원 석사 과정 수료, 미술 평론가 프로젝트 플래너, 프랑스 정부의 국비 유학생으로 파리 대학, 에콜 드 루블에서 배움. 아트, 음악, 건축, 도시 계획 등 분야를 초월한 프로듀스로 다수 기획 제작. 1995년 베네치아 비엔날레 일본관 커미셔너, 1997년 파리 일본 문화 회관 개관기념식 기획 “디자인의 세기(デザインの世紀)” 전 커미셔너, 2000년~문화성 미디어예술제 기획전 프로듀서, 2001년~일본 문화 디자인 포럼 대표간사 역임.

아키모토 미치히로(秋本道弘)
(주)TOW 전무이사/제1본부장, 1954년 청산학원대학 경제학부 졸업, 시세이도, 일본항공, 폴로랄프로렌, NTT그룹 등의 기업 패션쇼, 컨벤션, 발표회, 전시회 등의 수많은 이벤트를 연출. 해외의 이벤트 제작회사 현황을 잘 알고 있고, 현재 한국, 홍콩, 싱가포르 등의 아시아 각국과의 네트워크 만들기에 전념하고 있음. 저서로는 『이벤트를 만드는 남자들』(닛케이 BP사 출간)이 있음.

조현일(曺賢日)
현재 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 대표이사,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졸업, 쌍용정유 근무, B&F 대표, (주) 유니프로대표, (주)럭키러쉬닷컴 대표, 우크라이나 문화원 이사

옮긴이 소개
최기상
홍익대학교 졸업, 서강대학교 경영대학원 졸업(마케팅 석사). 전 유니원커뮤니케이션즈 부사장, (사)국제이벤트·프로모션협회 회장, (사)디지털경영인협회 감사 (주)프로비즈 대표이사, 제일기획 수석국장 역임. 삼성전자 월드컵 Hospitality, POSCO 민영화 행사, 리키 마틴 한국공연, 강원 동계 아시안 게임 개폐막식 및 선수촌 문화행사, 마이클 잭슨과 친구들 자선공연, 제주섬문화축제, 서울에어쇼 기획 및 집행, IPI 서울 총회, 월트디즈니 아이스쇼 흥행사업, 삼성그룹 한마음 체전, 삼성그룹 제2창업 주년 행사 진행. 1996년 서울에어쇼 성공적 수행으로 국무총리 표창. 역서 『이벤트의 천재들』(커뮤니케이션북스, 공역, 2003)

박지광
건국대학교 졸업, 중앙대학교 신문방송대학원 재학중, 현재 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 전략기획실 실장, (주)유니프로 기획팀 근무, 인터넷 쇼핑몰 북코리아닷컴 대표. 96 PT EXPO COMM CHINA 데이콤 전시관 기획·운영, COMDEX 97 슈퍼스타 소프트웨어 전시관 기획·운영, 한국 올림픽 마라톤 후원회의 밤 기획·연출, 인터넷 쇼핑몰 북코리아(www.bookorea.com) 개발·운영, 99 대륙간컵 멕시코대회 현대자동차 프로모션 기획·운영, 애드피알넷(www.adpr.net) 기획·운영, 럭키러쉬닷컴(www.luckyrush.com) 기획·운영 외

방규철
일본 외국어 전문학교 일어과 졸업, 일본 공학원 방송 예술과 졸업, 미국 UCLA EXTENSION 영상 편집 과정 수료, 현재 (주)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 프로모션 기술 연구소 객원 연구원, (주)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 전략기획실 PD, 일본 디지털 위성 방송 영화 전문 STAR 채널 편집팀장, 일본 디지털 위성 방송SKY PerfecTV! 요재미 채널 기술 팀장, 한국 전자전 PANASONIC관 무대 연출, 월드컵 시청 앞 응원전 울트라 닛폰 초청 및 실행, 일본 최대의 이벤트 기획사 (주)TOW와의 업무 제휴 및 자본 유치, SKTelecom TTL 콘서트 무대 감독, 한국 전자전 SONY관 무대연출 및 운영, 아틀란타 올림픽 1998년 나가노 동계 올림픽 NHK 스포츠국 편집 어시스턴트

이행은
성신여대 국문학과, 숙명여대 대학원 국제홍보학과, 현재 (주)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 전략기획실 차장, (주)유니프로 근무, (주)아이앤드씨 근무, (주)유니원 커뮤니케이션즈 홍보, (주)럭키러쉬닷컴 홍보, 99강원국제관광엑스포 기획?운영, HAIR WORLD 98 SEOUL 기획 운영, 컴덱스 현대전자관 기획 운영, 웅진어린이 그림대잔치 기획 운영, 제1회 프로스펙스 스키스쿨 기획 운영

차례
제1장. 21세기는 ‘감동 비즈니스’의 시대
‘부흥’에서 ‘교류’로 그리고 ‘감동’으로
만국 박람회는 집객형(集客型)의 ‘공’적 이벤트
기능 박람회에서 예술 박람회 그리고 인간 박람회로
컨셉이 박람회의 성격을 결정한다
진짜를 간파하는 눈을 가진 감정가가 되어야 한다
행사장에 바다를 만들었던 리조트박람회
(1989 바다와 섬 박람회.히로시마)
환경 문화 창조(1992 재팬.엑스포.토야마)
공룡 어뮤즈먼트 파크(공룡 엑스포 후쿠이 2000)
개념이 명확하면 16년이나 계속된다(음식 박람회.오사카)
‘흙으로 만드는 미래’를 테마로(세계 도자기 엑스포.대한민국)
비상식을 상식으로 바꾸는 발상의 전환
누구를 위해, 무엇을 위해 하는가
많은 것을 보고 인맥을 넓혀라
앞으로는 ‘새로운 인간 박람회’가 된다

제2장. 이벤트학의 시작
이벤트학의 시작은 일본에서
리더는 누구나 이벤트를 잘한다
인간의 유전자는 이벤트의 역사기록이다
우주와 생명은 이벤트에서 시작되었다
이벤트성 사회(Eventability Society)의 시대
‘지역 활용’으로 지역 재건을
공해 마을에서 환경 마을로
산업 유산의 활용과 벤처 창출
시민과 민간의 자금 조성
타운 커뮤니티의 재건
일반인에 의한 수공 리본 페스티벌
이벤트의 7가지 효용과 4가지 주체
융통성 있는 예산수급
이벤트학의 발상지는 일본

제3장. 이벤트 연출과 영상
이벤트 첫 작품으로 ‘빛과 소리의 판타지’ 전개
열린 생각과 감각이 생동감을 부여
이벤트는 일종의 시한부 테마 파크
이상향을 도입한 덴마크
하나로 통일된 이야기를 생각한다
신선하면서도 신비로움을 잃지 않는다
인간 활동의 본질은 유희(遊戱)
노스탤지어도 중요한 요소
어원을 알고 본질을 파고든다
이벤트가 갖는 네 가지 성격(性格)
박람회의 발전과 이후의 과제
미래로부터 온 공룡(공룡 엑스포)
관객을 사로잡는 영상 만들기
아날로그의 장점을 기억해야 한다

제4장. 음악 연출과 이벤트 연출
이벤트 연출은 편곡과 닮았다
‘히로시마’라는 이름의 음악과 혹성
처음부터 완성된 형태를 상상한다
‘사도(佐渡)의 석양’이라는 테마 설정을 시작으로
현지와의 조화는 철칙
연예인 위주 행사의 한계
재미있는 것을 분별하는 눈
처음 20분간이 포인트
새로운 발견을 보여주는 연출
방식이 변하면 음악도 변한다
매년 두 곡씩 늘려 모음곡을 만들다
감정과 운동 중추신경, 어느 쪽을 자극할 것인가?
남달리 호기심이 왕성한 사람에게
배우는 것보다 경험하는 것이 지름길

제5장. 이벤트 컨셉 디자인
테마는 시대와 방향을 반영한다
디지털 사회야말로 이벤트가 필요하다
연출에 필요한 8가지 조건
미래성이 사람을 끌어당긴다
로봇의 휴머니즘을 발표(2000년 미디어 예술제 기획전)
기묘함과 이질감이 독창성으로
캐릭터에 인권을……(2001년 미디어 예술제 기획전)
가상 탤런트 탄생
젊은 아티스트를 발굴하다(필립모리스의 ‘아트 어워드’)
파리 지하철을 행사장의 일부로 활용(파리 일본 문화 회관 오프닝)
다양한 관심을 갖자
현장주의야말로 성공의 필수 조건
예술적 감각이 수준을 더 높인다
시대인식과 자신의 위치

제6장. 이벤트 기획의 기본 구조
다양하고 바쁜 프로듀서라는 직업
이벤트의 종류
전시회를 보여주는 방법과 구성요소
제안하는 무대는 스스로 만든다
CRM과 이벤트

제7장. 이벤트 대담
이벤트를 직업으로 선택한 이유
도약할 수 있었던 두 가지의 기회
위대한 2류로부터의 탈피
오프라인-온라인을 유기적으로 통합
인정받았던 추억의 이벤트
강해지는 온라인에의 기대
앞으로의 전시회에 본래 있어야 할 모습
프로모션의 전체 영역으로의 확장
파생 효과도 낼 수 있는 상장의 위력
전략적 네트워크의 구축을 목표로

책 속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