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북스플랫폼 시즌원. 아티클 서비스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
ISBN : 9791128851841
지은이 : 에드몽 로스탕
옮긴이 : 김찬자
쪽수 : 324 Pages
판형 : 128*188mm
발행일 : 2019년 8월 21일


책 구매
아티클 보기

 

책 소개
에드몽 로스탕이 서른셋이라는 젊은 나이에 프랑스 아카데미 회원이 된 데는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의 덕이 컸다. 그는 이후 죽을 때까지 이 작품을 능가하는 작품을 선보이지 못했다.

작품의 주인공은 실존했던 역사적 인물 사비니엥 드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를 모델로 한다. 뛰어난 검술에 두려움을 모르는 용기, 화려한 언변, 재치는 물론 위대한 시인의 영혼까지 갖춘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에게 딱 한 가지 부족한 것이 있다면 그것은 비정상적으로 큰 코 때문에 다소 우스꽝스러워 보이는 외모다. 그는 오랫동안 사촌 록산을 짝사랑해 왔다. 하지만 고백도 해 보기 전에 록산이 크리스티앙이라는 잘생긴 청년을 사랑한다는 것을 알고 마음을 접는다. 크리스티앙은 아름다운 외모를 가졌지만 안타깝게도 글재주는 엉망이었고, 록산이 크리스티앙의 실체를 알고 슬퍼할 것을 걱정해 크리스티앙에게 거래를 제안한다. 그를 대신해 록산에게 보낼 연애편지를 쓰겠다는 것. 이렇게 오랫동안 시라노는 크리스티앙의 이름을 빌려 록산에게 절절한 사랑 고백을 계속해 나간다. 일촉즉발의 위험천만한 전장에서도 시라노는 크리스티앙을 대신해 매일같이 록산에게 보낼 연서를 써 내려가고, 결국 록산을 향한 시라노의 한결같은 사랑을 크리스타앙도 알아채게 된다. 록산에게 모든 걸 털어놓겠다던 크리스티앙이 전쟁 통에 갑작스레 죽고, 시라노의 진심 또한 크리스티앙의 죽음과 함께 묻힌다. 전쟁이 끝나고, 시라노는 여전히 친구라는 이름으로 록산 곁을 지키고 있다.

크리스티앙에게 자신의 영혼을 빌려주는 시라노, 행복의 그림자를 위해 자신의 아름다움을 파는 크리스티앙, 크리스티앙을 사랑한다고 믿지만 사실 크리스티앙의 육체로 살아 움직이는 시라노의 영혼을 사랑한 록산, 이 불행한 트리오의 정의적 관계와 신비스러운 결합, 그 공생 관계와 고통스러운 매듭의 밑바탕에는 이상적 사랑을 그리는 인간의 욕망이 내재되어 있다.

200자평
실존했던 인물 시라노는 에드몽 로스탕에 의해 햄릿, 돈키호테만큼이나 대중적으로 인기 있는 남자 주인공 캐릭터로 자리 잡았다. 비정상적으로 큰 코 때문에 우스꽝스러워 보이는 외모를 빼면 누구보다 위대하고 고결한 영혼을 가졌던 시라노의 록산을 향한 지고지순한 사랑 이야기는 연극뿐 아니라 뮤지컬, 영화로도 각색되어 여전히 대중에게 큰 감동을 안긴다.

지은이 소개
에드몽 로스탕(Edmond Rostand, 1868∼1918)은 1868년 프랑스 마르세유에서 태어났다. 파리 스타니슬라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법을 공부할 생각을 하지만 1887년 마르세유 아카데미 문학상을 수상하고 작품 활동을 시작한다. 1894년 코메디프랑세즈 무대에서 성황리에 공연된 <레 로마네스크(Les Romanesques)>와 더불어 극작가로서 명성을 얻기 시작하면서 당시 최고의 명성을 누리던 배우 사라 베른하르트와 함께 <머나먼 공주(La Princesse lointaine)>(1895),<사마리아의 여인(La Samaritaine)>(1897)을 무대에 올린다. 같은 해 코클랭이 시라노 역할을 한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1897)가 문학성과 대중성을 두루 갖춘 작품으로 평가되고 큰 성공을 거둔다. 이 작품의 공연은 옛날에 <앙드로마크(Andromaque)>, <에르나니(Hernani)>, <르 시드(Le Cid)>가 그랬던 것처럼 연극사에 기념비적인 날로 평가된다.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를 이어서 또 다른 작은 걸작인 <샹트클레르(Chantecler)>(1900)를 발표하고 사라 베른하르트가 자기 극장에서 공연하는데 뤼시앙 기트리(Lucien Guitry)와 코클랭이 참여하며 성공을 거두게 된다. 그해 그는 레지옹도뇌르 훈장을 받고, 1901년에는 아카데미프랑세즈 회원으로 선출된다. 그는 또한 1896년부터 1900년까지 드레퓌스 사건이 프랑스를 흔들어 놓았을 때 사건에 개입하기 시작한 지성인들과 함께 드레퓌스를 지지하는 데 참여한다. 이후 <돈 후안의 마지막 밤(La Dernière Nuit de Don Juan)>(1911) 등을 무대에 올리고 만년에는 시작에 몰두하여 애국 시집<라 마르세예즈의 비상(Le Vol de la Marseillaise>(1916)을 남긴다.

옮긴이 소개
김찬자는 성균관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19세기와 20세기 연극 연구로 프랑스 그르노블 3대학에서 석사 학위를, 파리 4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건국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며, 주로 중세 이후 희극 담론 및 대중적 기원의 서양 연극 형식과 작품을 연구한다. 저서로 16세기 이탈리아 대중극 연구 ≪코메디아 델라르테≫가 있고, 20세기 부조리 연극 작가 이오네스코의 작품 전반에 관한 연구서 ≪이오네스코 읽기≫, ≪대머리 여가수 읽기−존재와 그 부조리한 일상의 풍경≫, ≪이오네스코, 언어의 순례자 그 몽환의 무대≫가 있다. 역서로 ≪프랑스 중세 소극집≫, ≪프랑스 장터극 선집≫, ≪프랑스 희곡사≫, ≪희극, 프랑스 희극의 역사≫(공역)가 있고, ≪라 퐁텐 우화≫, ≪흰 티티새 이야기≫ 등의 우화 번역집이 있다. 또한 연극, 문학사 전반에 관한 공동연구를 수행하며 쓴 공동 저서로 ≪우리 시대의 프랑스 연극≫, ≪연극의 이해≫, ≪서양문예사조: 초현실주의≫가 있다.

차례
나오는 사람들
1막 오텔 드 부르고뉴에서의 공연
2막 시인들의 구이 가게
3막 록산의 입맞춤
4막 가스코뉴 카데들
5막 시라노의 신문
해설
지은이에 대해
지은이와 작품 연보
옮긴이에 대해

책 속으로
크리스티앙: 록산은 재치 있고 세련된 여성이에요. 난 분명 그녀를 실망시킬 거예요.
시라노: (크리스티앙을 바라보며) 내 마음을 표현해 줄 이런 대리인이 있다면!
크리스티앙: (절망에 빠져서) 감동적인 표현을 쓸 줄 알아야 하는데!
시라노: (갑자기) 내가 그걸 빌려주지! 자네는 그 여인의 마음을 사로잡는 매력적인 신체를 내게 빌려주게! 우리 둘이 소설 주인공을 만드는 거야!크리스티앙: 무슨 말이에요?
시라노: 내가 자네한테 매일 이야기를 들려주면, 자넨 그 이야기들을 열심히 반복하는 거야. 그럴 수 있겠나?
크리스티앙: 당신 말은....
시라노: 록산은 실망하지 않을 거야. 자, 우리 둘이 그녀를 유혹해 보면 어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