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북스플랫폼 시즌원. 아티클 서비스
대한민국 지역신문기자로 살아가기
ISBN : 9788984999152
지은이 : 김주완
옮긴이 :
쪽수 : 285 Pages
판형 : 153*224mm
발행일 : 2007년 11월 30일


책 구매
아티클 보기

 

책 소개
20여 년간 지역신문기자로 살아온 기자의 고민과 삶을 담은 책이다. 선배 기자는 기자 생활을 편하게 하려면 ‘스폰서’를 만들어야 한다고 충고한다. 저자는 스폰서를 만들지 않았지만 촌지 관행에 서서히 물들어 갔던 과거를 고백한다. 아직도 사라지지 않은 촌지, 살롱이 되어버린 기자실, 왜곡보도로 일그러진 한국 기자사회를 솔직하게 그렸다. 신문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역에서 고군분투하는 그의 일상을 만난다.

200자평
20여 년간 지역신문기자로 살아온 기자의 고민과 삶을 담은 책이다. 촌지, 살롱이 되어버린 기자실, 왜곡보도로 일그러진 한국 기자사회를 솔직하게 그렸다. 신문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역에서 고군분투하는 그의 일상과 그 일상 속에 감춰진 한국지역사회의 풍경을 만난다.

지은이 소개
김주완

1990년부터 지역신문 기자 노릇을 시작했고, 2010년부터 《경남도민일보》 편집국장을 맡고 있다. 일선 기자 시절에는 친일 문제와 일본군 ‘위안부’, 민간인학살 등 한국 근·현대사의 은폐된 진실에 대한 기사를 많이 썼다. 토호세력이 지역사회를 어떻게 지배해왔는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 ‘토호 전문기자’라는 별칭을 얻기도 했다. 편집국장을 맡은 후에는 지역밀착보도와 공공저널리즘이 지역신문을 살릴 대안이라 보고 구체적 사례를 만드는 일에 몰두하고 있다. 2008년부터 블로그 ‘김주완 김훤주의 지역에서 본 세상’을 운영하면서 다양한 글쓰기 실험을 해왔으며, 1인 미디어 지역공동체 구축, 소셜미디어 활용, 지역스토리텔링 등을 주제로 한국언론진흥재단과 각 신문·방송사, 시민사회단체에 연간 40회 이상 초청강연을 다니고 있다. 2012년부터는 경남대 신문방송학과 겸임교수로 출강하고 있다. 2000년도 제1회 전국언론인홈페이지대상 금상을 수상하였으며, 2008·2011·2012년도에는 지역신문발전위원회 지역신문컨퍼런스에서 각각 우수상, 대상, 은상을 수상하였다. 저서로는 『마산창원 역사읽기』, 『토호세력의 뿌리』, 『대한민국 지역신문 기자로 살아가기』가 있다. 블로그 http://2kim.idomin.com 트위터 http://twitter.com/kimjoowan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kimjoowan 이메일 kjw1732@gmail.com

차례
여는 말 5

1
내가 받은 촌지, 2만 4천원
기자실에서 나온 촌지 3
노무현후보 캠프에서 나온 촌지 7
생크림케이크 교환권 10
내가 받은 추석 선물 13
관공서의 ‘안전빵’ 16
촌지 받는 사람의 방어기제 19
기자협회의 ‘촌지 불감증’ 22
순수한(?) 촌지 26
3만 원도 뇌물! 29
불가원 불가근 33
기자가 빠지기 쉬운 범죄 36
사이비기자 감별법 39
부패한 서울언론 vs. 변하는 지역언론 43
2
독점 깨진 서울 기자실
기자실의 역사 49
폐쇄형 기자실의 위법성 52
개방형 기자실의 순기능 55
독점 깨진 서울 기자실 59
침묵하는 기자의 이중성 62
경남 공무원이 기자실 폐쇄한 이유 65
기자실 폐쇄 운동의 귀착점 68
기자실 논란의 해법 72
지역사회를 바꾼 기자실 개방 75
3
연고와 인맥이라는 ‘괴물’
향우회 줄서기와 언론의 자기모순 85
‘언론동문회’와 ‘삼성장학생’ 88
연고와 인맥이라는 ‘괴물’ 91
지역주의의 전형, 신항 명칭 보도 95
눈치보기의 전형, 마산 준혁신도시 보도 98
준혁신도시 보도의 결말 101
‘지리산 결사대’ 사건, 언론의 왜곡 보도 104
다시 쓴 ‘지리산 결사대’ 사건의 진상 108
4
똥인지 된장인지 가려주는 보도
‘힘 있는 놈’한테 붙는 언론 115
정치인과 폭탄주 마시는 기자 120
기자와 정치인의 술자리와 성추행 123
지방선거 왜곡하는 여론조사 126
정치인 밑에 기자 130
정책선거의 시작점 133
똥인지, 된장인지 가려주는 보도 137
유권자를 위한 최상의 서비스 140
언론과 시민단체에 드리는 제언 143
지방분권사회와 그 적들 147
지역언론이 재미없던 이유 149
‘근거’ 좋아하는 행정공무원들 152
5
지방분권사회와 그 적들
적과의 동침! 159
마산 정신의 혼란 159
창원YMCA의 입단속 169
사이비시민운동가 감별법 171
6
서울기자는 행복할까?
서울사람들이 지방을 보는 시각 177
중앙지? 서울지! 180
서울지의 장난질 184
서울지의 황당한 오보 187
출처 표시, 연합뉴스의 ‘꼼수’ 191
조선일보를 물먹인 객원기자 195
중앙일보 욕하는 신문 198
허물어지는 ‘침묵의 카르텔’ 201
7
동네신문에서 일하는 즐거움
은폐된 지역현대사 발굴 보도 207
마산문학관과 마산음악관 213
금품 살포혐의 후보 실명공개 216
창원·안민터널 통행료 인하 220
유권자 중심 선거보도 224
소모도 물길트기 10만 명 서명운동 226
계도지 폐지 230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희한한 홍보기법 234
달라지는 독자 238
‘동네신문’에서 일하는 즐거움 242
8
지역신문을 위한 십계명
관행과 관념을 벗어라 247
지역신문에서만 볼 수 있는 뉴스를 만들어라 250
냄비근성과 253
떼거리 저널리즘에서 배워라 253
끝장을 보는 기사를 써라 257
비판할 땐 확실히, 그러나 스타도 키워라 260
반론을 무제한으로 수용하라 263
공공저널리즘을 도입하라 265
신문사에 ‘민원실’을 만들어라 270
외부 전문가를 기자로, 기자를 전문가로 키워라 274
인터넷 공짜뉴스를 과감히 없애라 277

맺는말 131

책 속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