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북스플랫폼 시즌원. 아티클 서비스
자유학기제, 미디어를 활용한 진로 탐색
ISBN : 9791130437019
지은이 : 박길자ㆍ최상희ㆍ이은희ㆍ곽선근
옮긴이 :
쪽수 : 344 Pages
판형 : 152*223mm
발행일 : 2015년 5월 25일


책 구매
아티클 보기

 

책 소개
자유학기제란? 학생들의 미래 역량을 키우기 위한 교육제도다. 어떻게 운영되나? 시험을 보지 않는다. 대신 토론과 실습을 통해 진로를 탐색한다. 무엇으로 수업하나? 미디어를 활용한다. 연구학교에서 자유학기제를 운영해 본 베테랑 교사들이 ‘꿈?끼·꾀로 찾아가는 미래여행’을 주제로 미디어 활용 진로 탐색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자유학기제를 알차게 꾸려나갈 수 있는 나침반이 될 것이다.

책의 특징과 구성

◎ 국내 최초 ‘미디어 활용한 자유학기제 운영 교재’ 출간
◎ 이론 중심 교재가 아닌 ‘실전 중심 자유학기제’ 교재
◎ 중학교에서 실제 운영해 본 ‘11가지 프로그램 사례’ 제시
◎ 새 교과교육과정에 맞춘 ‘중학생 진로 탐색 운영 가이드’
◎ 현직 교사· 교육 기자가 만든 ‘한국형 자유학기제’ 입문서

2016년부터 전면적으로 시행되는 중학교 자유학기제 운영을 위한 미디어활용교육(MIE: Media In Education) 가이드북으로 ‘실전 중심’ 자유학기제 교재다. 저자들은 오랜 NIE 수업과 동아리활동 지도, 연구학교의 자유학기제 시범 수업 경험을 가진 교사와 교육기자로, 신문, 인터넷, 텔레비전, 책 등 다양한 미디어를 활용해 학생들의 흥미와 자발성, 창의성을 이끌어낼 수 있는 11가지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각 프로그램의 자세한 안내와 활용사례를 실어 수업에 바로 활용할 수 있다.

이 책은 크게 4장으로 구성되었다. 1장은 ‘왜 자유학기제인가’를 주제로 자유학기제 운영이 필요한 까닭, 운영의 방향, ‘꿈·끼·꾀로 찾아가는 MIE 활동’을 다뤘다.
2장은 ‘진로 탐색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을 주제로 학생들이 스스로 적성과 소질을 계발해 진로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단계별 프로그램을 제시했다. 진로 탐색 영역에서는 진로적성검사를 실시하고, 이를 분석해 ‘내 꿈 찾기 프로젝트’ 활동을 안내했다. 진로 탐구 영역은 진로 및 직업 계획을 세우고, NIE(신문 활용 교육)를 통한 진로 탐구, TIE(텔레비전 활용 교육)를 통한 진로 탐구, BIE(독서 활용 교육)를 통한 진로 탐구 활동을 구체적으로 제시했다. 마지막으로 진로 체험 영역은 인턴체험 활동을 실시하고, 그 결과를 보고서로 정리해 발표하는 활동을 진행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3장 ‘학생 선택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에서는 11개 활동 주제를 다루고 있다. 각 주제는 CPS(창의적 문제해결)에 따라 ‘사실 발견’, ‘문제 발견’, ‘아이디어 발견’, ‘문제해결’, ‘수용성 발견’이라는 단계별 활동을 구성했다.
4장의 ‘나의 진로, 생각과 표현’에서는 진로 탐색 활동에서 소홀히 생각하기 쉬운 읽기와 쓰기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진로와 관련한 ‘생각’과 ‘표현’의 핵심인 ‘자신의 아이디어, 기록으로 남기는 것, 잘 표현하기’의 세 가지를 신문 중심으로 안내하고 있다.

지은이 소개
박길자
부산 남산고등학교 수석교사이며, 대구대학교 겸임교수다. 한국교원대학교 대학원에서 사회과교육(박사)을 전공했다. 한국언론진흥재단과 한국신문협회의 ‘전국 NIE 대회’에서 우수상(2010)을 수상했으며, ≪부산일보≫ ‘NIE 코너’를 운영(2010∼2014)했고, 한국언론진흥재단의 튜터(2011∼2114)로 활동했다. 부산교육연수원 등에서 ‘미디어를 활용한 미래교육’ 등을 강의했으며, “사회과에서 미디어 리터러시를 통한 문화교육” 외 다수의 논문을 발표했다.

최상희
경향신문 편집국 차장이며, 사회교육학 박사다. 1991년 12월 신문사에 입사했다. 그 후 잠시 기자를 그만두고, 1998년부터 2년여간 교편(대학, 고등학교)을 잡기도 했다. 2000년 1월 경향신문사에 경력기자로 입사해 ‘국내 최초 NIE 전문기자’로 활동해 왔다. 현재 경향신문사에서 편집기자로 일하고 있다. “2014학년도 수능시험 세계지리 출제 오류” 특종을 보도한 공로로 한국기자협회의 ‘제279회 이달의 기자상’ 취재보도 부문을 수상했다. 인하대학교 사회교육과 겸임교수(2009년∼현재), 한국신문협회 NIE한국위원회 위원(2004년∼현재),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학종합평가 평가위원(2004년), 한국언론재단 미디어 교육 교재 집필위원(2005∼2006년), 한국과학창의재단 연구개발사업 연구자문위원(사회과, 2010년) 등을 맡았다.

펴낸 책으로는 <<자유학기제, 미디어를 활용한 진로탐색>>(공저, 2015), <<신문으로 하는 인성 교육>>(공저, 2012), <<취업 매뉴얼>>(공저, 2010), <<신문활용교육의 이해와 실천 - 교사용 NIE 가이드북>>(공저, 2010), <<대학생 글쓰기 가이드>>(공저, 2010), <<신문 스크랩 기술>>(2006) 등이 있다. 특히, <<교과서에도 실린 나만의 메모짱>>은 중학교 1학년 개정 국어 교과서 2종에 채택되어 수록됐다.

이메일: ing386@hanmail.net
온라인 카페: ‘NIE여행(cafe.daum.net/nietravel)’

이은희
부산수영중학교 교사다. 부산대학교 교육대학원에서 국어교육학(석사)을 전공했다. 2010년 한국언론진흥재단의 ‘NIE 수업사례 공모전’ 입상, 2010년 9월부터 2014년 2월까지 ≪부산일보≫ ‘NIE 코너’ 공동 운영, 2011년부터 2014년까지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교육포털 ‘포미(For me)’에서 e-NIE 튜터 등의 활동을 했다.

곽선근
한국조형예술고등학교 영어교사이며, 2014학년도 부산국제중학교 자유학기제 운영 담당자다. 부산대학교 교육대학원에서 영어교육학을 전공했다. 2010년 9월부터 2014년 2월까지 ≪부산일보≫ ‘NIE 코너’를 공동 운영했으며, 2011년부터 2013년까지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교육포털 ‘포미(For me)’에서 e-NIE 튜터로 활동하면서 영어 신문 읽기 자료를 제작했다. 2010년과 2014년 한국언론진흥재단의 ‘NIE 수업사례 공모전’에서 입상했다.

차례
머리말

01 왜 자유학기제인가
1. 자유학기제가 필요한 까닭
2. 자유학기제의 운영 방향
3. ‘꿈 · 끼 · 꾀’를 찾아가는 MIE 활동

02 진로 탐색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
1. 진로 탐색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 체계
2. 진로적성검사를 활용한 ‘내 꿈 찾기 프로젝트’
3. NIE를 통한 진로 탐구
4. TIE를 통한 진로 탐구
5. BIE를 통한 진로 탐구
6. 진로 체험 활동: 인턴 체험 활동

03 학생 선택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
1. 학생 선택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 체계
2. 행복한 나 발견
3. 끼, 행복의 첫걸음
4. 깡, 열정 · 의지와 용기
5. 끈, 사람과 사람 사이
6. 꾀, 삶의 지혜 쌓기
7. 꼴, 내가 만들어 가는 얼굴
8. 꾼, 나도 ○○ 전문가
9. 꿈을 담은 자료, 꿈을 닮는 자신(꿈담자, 꿈닮자)
10. 나는 융합형 인재?!
11. 무한 도전자의 필수, 역경지수
12. 세계 속 우리, 우리 속 세계

04 나의 진로 ‘생각과 표현’: 읽기와 글쓰기 연습
1. ‘읽는다’는 것
2. ‘쓴다’는 것
3. 신문과 연계한 글쓰기
4. 성공적인 인터뷰 요령
5. 성격별 진로 탐색 유형

참고 문헌

책 속으로
미래학 연구지 ≪트렌즈(Trends)≫에서 출판한 <10년 후 부의 미래>란 책에서 세계적인 석학들은, 제4의 물결은 ‘융합의 시대’로 서로 다른 분야가 융합해 새로운 것을 창조하는 세상이 될 것이라 예견했다. 앞으로 다가올 시대는 지식 노마드 시대로서 학문과 학문, 업계와 업계의 경계가 사라지고 상생을 위해 하나로 융합되는 시대가 될 것이라 했다. 이러한 미래를 대비하기 위해 학생들의 고등사고력을 강화할 수 있는 자유학기제의 운영이 중요해진다.
-‘01 왜 자유학기제인가’ 중에서

자유학기제 연구학교에서 실시한 진로 활동의 내용은 ‘진로와 직업, 진로 프로그램, 진로 체험의 날 운영’ 등이다. 여기에서는 크게 진로 탐색, 진로 탐구, 진로 체험의 3영역을 단계별로 진행한다. 먼저 진로 탐색 영역은 진로적성검사를 실시하고, 이를 분석해 진로 탐색하기로 마무리한다. 진로 탐구 영역은 진로 및 직업 계획을 세우고, 이에 따라 영상·신문·독서를 활용한 진로 탐구 및 토론 활동을 한다. 마지막으로 진로 체험 영역은 인턴 체험 활동 계획을 세워 실천하고 보고서를 쓰고 반성하는 순서로 진행한다.
-‘02 진로 탐색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 중에서

최근 유엔의 ‘세계 행복 보고서’에 따르면 덴마크가 2년 연속 행복지수 1위를 차지한 반면 우리나라는 하위권에 머무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복의 이유로 든 것들은 너무 크지도 않고 복잡하지도 않고 항상 누릴 수 있었던 것들도 아니었다. 좌절했던 오랜 시간이 지난 후 성취한 것, 누구나 쉽게 가까이 접하고 있고 느낄 수 있는 평범한 일상의 모든 것들이 행복 요소임을 안다면, 우리의 행복 순위는 다르지 않을까? ‘행복한 나 발견’ 활동의 첫 단계는 일상의 관심에서 시작된다. 일상 속 행복을 떠올리게 하는 물건, 경험, 사람과 그에 담긴 의미를 생각하고 표현해 보는 경험 그 자체에 행복 요소가 있음을 알게 되는 기회가 된다. 일상의 관심에 이어 사람들의 삶을 담아내는 신문 기사 속에서 자신의 흥미를 발견하고, 익숙했던 관념이나 상황에 대한 발상의 전환으로 생각 뒤집기가 이어진다.
-‘03 학생 선택 중점 모형 프로그램 개발’ 중에서

글쓰기 훈련의 방법과 교재는 다양하다. 이 가운데 신문에서 글쓰기 교재로 독자투고를 들 수 있다. 독자투고는 짧은 글 속에서 의사전달방법과 글의 구조를 익히는 데 훌륭한 교본이다. 신문의 ‘독자투고’란은 독자들의 주장이나 견해를 밝히는 공간이다. 생활상의 불편, 애환부터 사회의 중요 쟁점까지 독자들의 다양한 주장과 의견이 교환되는 지면이다. 독자의 좋은 의견은 사회 변화에 일조하기도 하고 정책에 반영되는 경우도 있다. 이러한 상호작용이 일어나는 ‘독자투고’란은 여론의 광장, 대화와 토론의 장(場)으로 불린다. 또한 여러 가지 사안이 등장하고 다양한 주장과 견해가 나와 사회현상에 대한 간접경험과 이해를 돕기도 한다.
-‘04 나의 진로 ‘생각과 표현’: 읽기와 글쓰기 연습’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