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북스 아티클
외래어표기법
ISBN : 9791130446349
지은이 : 정경일
옮긴이 :
쪽수 : 108 Pages
판형 : 128*188mm
발행일 : 2016년 5월 20일


책 구매
아티클 보기

 

책 소개

200자평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리어나도 디캐프리오. 어느 것이 맞는 표기일까. 올바른 표기는 리어나도 디캐프리오다. 이는 원지음대로 표기한다는 외래어표기법에 따른 것이다. 외래어표기법은 우리 사회에 유입된 외국어 기반 어휘를 한글로 표기하기 위한 규범이다. 그러나 이 규범의 내용을 정확히 이해하는 국민은 매우 적고, 또 외래어를 정확히 표기해야 한다는 의식도 그리 두텁지 않다. 외래어표기법의 내용이 어렵고 복잡하기도 하거니와 외국어를 써야 자신의 지식이나 지위가 돋보인다고 생각하는 잘못된 인식 때문이기도 하다. 이 책은 외래어표기법에 대한 작은 안내서다. 외국어 사용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현행 외래어 표기법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

지은이 소개
정경일
건양대학교 디지털콘텐츠학과 교수다. 고려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국어학 전공으로 석·박사학위를 받았다. 고려대학교와 수원대학교, 강원대학교에서 국어학을 가르치다가 건양대학교에 부임한 뒤에는 실용적인 언어 이론을 개발하면서 광고 언어에 관심을 가지고 연구와 강의를 하고 있다. 한편 국어의 로마자 표기와 외래어 표기 등 어문규범에도 깊은 관심을 보여 20여 편의 논문과 저서를 발표했다. 문화체육관광부 국어심의회 위원으로 활동하며 우리말의 어문 정책 관련 심의 활동을 했다. 우리어문학회 회장과 한국어학회 부회장, 민족어문학회 편집이사 등 여러 학회의 임원을 거쳐 현재는 한국어학회 회장을 맡고 있다. 미국 클리블랜드주립대학에서 광고학 관련 연수를 받았다. 어문규범과 관련해 『국어의 로마자표기법』(2015), 『국어 로마자표기의 오늘과 내일』(2012) 등의 저서와 “어문규범과 표기대상­한글맞춤법과 외래어표기법”(2016), “번역표기의 일관성과 로마자표기”(2011), “로마자표기법의 연구 성과와 대중화의 과제”(2011), “로마자표기의 규범과 현실”(2010)등의 논문을 발표했다.

차례
01   외래어의 개념과 범위
02   외래어 표기법의 변천
03   외래어 표기의 원리
04   「외래어표기법」의 표기 원칙
05   「외래어표기법」의 표기 일람표와 표기 세칙
06   「외래어표기법」의 인명, 지명 표기
07   외래어 표기와 번역
08   외래어 표기에 대한 사회적 인식
09   북한의 외래어 표기법
10   「외래어표기법」의 과제

책 속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