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북스플랫폼 시즌원. 아티클 서비스
무적핑크
ISBN : 9791128808265
지은이 : 김소원
옮긴이 :
쪽수 : 110 Pages
판형 : 128*188mm
발행일 : 2018년 1월 15일


책 구매
아티클 보기

 

책 소개
인기 작가와 작품을 분석하고 학문적 체계를 구축해 나갑니다.
<만화·웹툰이론총서>, <만화·웹툰작가평론선>

만화·웹툰 이론화를 시도한 국내 최초의 기획
만화와 웹툰, 애니메이션을 체계적으로 공부하고 싶은 독자에게 드리는 기초 이론서입니다. 장르론, 장르사, 기술론, 산업론, 작가론 등 만화·웹툰 전 분야에 걸쳐 주제를 선정하고 학계와 현장의 권위 있는 전문가들이 기초 개념을 중심으로 엮어 만화·웹툰의 학문적 기초를 제공합니다. 커뮤니케이션북스와 한국애니메이션학회(ASKO)가 함께하는 <만화·웹툰이론총서>와 <만화·웹툰작가평론선>은 각각 2017년 20종을 시작으로 2018년 10종, 2019년 10종, 2020년 10종씩 출간됩니다.

만화·웹툰학의 기본 개념을 키워드 열 개로 정리
대학 교수와 연구소 연구자들이 만화, 웹툰, 애니메이션의 이론적 근거가 되는 기초 이론과 유명 작가들에 대한 작가론을 100여 쪽으로 정리했습니다. 각 이론과 작가를 가장 잘 이해할 수 있는 키워드 열 개를 선정해 해설했습니다. 주제와 필요에 따라 시리즈 전체를 아이템 유닛 기준으로 분해하고 재조합할 수 있습니다. 만화·웹툰에 학문적으로 접근하려는 독자들에게 좋은 교재가 됩니다.

200자평
네이버 최연소 작가로 등장해 <실질객관동화>, <실질객관영화>, <경운기를 탄 왕자님> 등 세 편의 웹툰을 완결했고, 네이버에 <조선왕조실톡>을 연재 중이다. 이 작품들의 특징을 두 단어로 표현하면 ‘웃음’과 ‘파격’이다. 그의 작품에는 풍자에서 유발되는 웃음이 있고 다른 웹툰에서 볼 수 없는 신선한 파격이 있다. 그 다양하고도 파격적인 연출만으로도 흥미진진해진다. 그는 부단한 노력과 과감한 시도로 독자들에게 늘 새로움을 보여 주는 작가다.

무적핑크
<실질객관동화>(2009)의 연재를 시작했을 당시 네이버 최연소 작가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디자인을 전공하는 학생이었던 스물한 살의 그는 “공부도 하고, 그림도 그리고, 사람들과 커뮤니케이션도 하고 싶어” 했고 그 소망은 자신을 웹툰 작가로 탄생시켰다. <뱁새州>(2009), <경운기를 탄 왕자님>(2012), <실질객관영화>(2013), <조선왕조실톡>(2014) 등을 연재하며 다른 웹툰과 차별화되는 파격적인 연출과 웃음으로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지은이 소개
김소원
만화 연구가다. 한국에서 역사를 전공했고 일본의 교토세이카(精華)대학교에서 스토리만화를 전공했다. 대학교를 졸업하고 리츠메이칸(立命館)대학교 대학원에 진학해 “日韓少女マンガの比較ー純情漫画の成立と展開を中心にー(한일 소녀만화의 비교ᐨ순정만화의 성립과 전개를 중심으로)”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국과 일본 만화의 역사와 표현 미학을 중심으로, 특히 순정만화를 중심으로 다양한 만화 이론을 연구해 오고 있다. 2014년에는 논문 “김용환의 일본에서의 작품 활동 연구: 1930∼40년대 삽화를 중심으로”로 제17회 부천만화대상 학술·평론상을 수상했다. 2016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국만화박물관에서 열린 특별전 ‘소녀, 순정을 그리다’를 기획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의 만화포럼위원으로 활동 중이며, 대학교에서 만화 이론을 강의하고 있다. 논문으로는 “일본 만화의 ‘영화적 스타일’이란 무엇인가”(2017), “근대 일본에서 ‘소녀’라는 문제”(2015), “초기 순정만화와 소녀만화의 스토리 형식에 대한 비교연구”(2015),“純情漫畵の原点としてのオ厶・ヒジャ-少女漫画特有の表現との関係から(순정만화의 원점으로서의 엄희자-소녀만화 특유의 표현과의 관계로부터)”(2013) 등이 있다.

차례
01 고3으로 사는 법 『고3 생존비기』
02 무적핑크의 원점 <뱁새州>
03 원작 비틀기의 즐거움 <실질객관동화>
04 강남 스타일 농사 일기 <경운기를 탄 왕자님>
05 패러디의 품격 <실질객관영화>
06 형식 파괴의 정점 <조선왕조실톡>
07 상상 그 이상의 패러디
08 ‘병맛’ 코드의 변주
09 만화 표현 양식의 확장
10 역사 콘텐츠의 재발견

책 속으로
<뱁새州>에는 “뱁새가 유행 따르려다 다리가 길어진다”라는 작품 설명이 있다. 최신 트렌드를 짧은 웹툰으로, 무적핑크 특유의 유머 감각과 함께 사물을 바라보는 진지한 시선을 엿볼 수 있다. 작가의 말처럼 세상은 너무 빨리 변한다. 나이가 들면 언제부터인가 아이돌 그룹의 이름을 제대로 읽을 수 없고 쇼 프로그램을 봐도 아는 가수가 없다. 스무 살만 넘어도 TV에 나오는 아이돌이 어느새 나보다 어려지기 시작한다. 그리고 세월이 더 흐르면, TV를 봐도 뉴스밖에는 알아들을 수 없다는 농담이 나올 정도로 유행은 지나치게 빠르게 달려가고 쉽게 변한다. 작가는 “우리가 느린 게 아니라, 세상이 너무 빠른 거래요”라는 위로의 말로 작품을 시작한다.
‘무적핑크의 원점 <뱁새州>’ 중에서

대표적인 권선징악 동화 속의 여자 주인공인 신데렐라와 콩쥐는 이야기가 끝난 후 어떻게 되었을까? 안타깝게도 중년이 된 신데렐라와 콩쥐의 결혼 생활이 마냥 행복한 것은 아니다. “얼굴 덕에 받은 청혼이었고, 그 얄팍한 감정은 ‘권태’가 되어 드러나는 중이다”(181화 “콩쥐팥쥐”)라는 콩쥐의 독백처럼 실질적이고 객관적인 그들의 결혼은 곧 현실이라는 벽에 부딪친다. 가난하지만 착하고 아름다운 여자와 부유하고 권력과 명예까지 모든 것을 가진 남자의 사랑 이야기는 현실성이 거의 없지만 현재도 드라마와 영화 등으로 꾸준히 재현되고 있다.
‘원작 비틀기의 즐거움 <실질객관동화>’ 중에서

<조선왕조실톡>은 기존 웹툰의 형식을 철저히 파괴한다. 만화의 칸 나누기는 해체되어 대화창만이 남았고 그림 대신 사진이 빈번하게 사용된다. 대화창 속의 대사는 10대 청소년들 사이에 사용될 법한 축약어와 은어, 인터넷 용어, 이모티콘이 난무한다. 등장인물이 왕과 신하일 경우도 예외는 아니다. 역사 속의 근엄한 왕들은 신하들에게 ‘ㅋㅋ’, ‘ㅠㅠ’ 같은 표현도 예사로 사용한다. 물론 격식을 갖춘 사극체의 대사 대신 거침없는 반말과 유행어가 오간다. 어느 웹툰에서도 볼 수 없었던 광경이다. 근엄한 위인들의 가벼운 대사에서 파생되는 웃음 또한 크다.
‘형식 파괴의 정점 <조선왕조실톡>’ 중에서